11월 전세계 선박 발주량 27% 감소
11월 전세계 선박 발주량 27% 감소
  • 이상두 기자
  • 승인 2022.12.06 10: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중공업이 건조한 LNG선.
삼성중공업이 건조한 LNG선.

【거제인터넷방송】= 영국 조선해운시황 전문기관인 클락슨리서치가 집계한 자료에 따르면 11월 전세계 선박 발주량은 286만CGT(81척)다.

지난달에 비하면 27%가 줄었고, 지난해에 비하면 9% 늘어난 수치다.

국가별로는 한국이 108만CGT(18척, 38%), 중국 156만CGT(46척, 55%)를 수주했다. 

1~11월 누계 발주량은 3,911만CGT로 전년 동기 5,102만CGT 대비 1,191만CGT(23%↓) 감소했다.

국가별로는 한국이 1,575만CGT(279척, 40%), 중국 1,848만CGT(651척, 47%)를 기록했다.

11월말 전세계 수주잔량은 전월 대비 88만CGT 증가한 1억 719만CGT이며, 이중 한국 3,742만CGT(35%), 중국 4,699만CGT(44%)를 차지했다.

전월 대비 한국은 73만CGT(2%↑), 중국은 72만CGT 증가(2%↑)했으며,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서는 한국 26% 증가, 중국 12% 증가했다.
 
11월말 클락슨 신조선가지수(Newbuilding Price Index)는 161.69로 전년 동기 대비 8.07P 올랐다.

선종별로는 LNG운반선 2억 4,800만불, 초대형 유조선 1억 2,000만불, 초대형 컨테이선 2억 1,500만불을 기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