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제시, 도로분야 100년 디자인 시작
거제시, 도로분야 100년 디자인 시작
  • 거제인터넷방송
  • 승인 2022.10.28 17: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거제인터넷방송】= 거제시(시장 박종우)가 체계적이고 효율적인 도로 건설․관리를 위한 ‘2023~2030 거제시 도로건설․관리계획 수립용역’을 11월에 착수한다고 28일 밝혔다.

‘도로건설․관리계획’은 도로법에 따라 도시와 농어촌지역 주민의 교통 편익과 원활한 교통소통을 위해 도로관리청 소관 도로에 대해 수립하는 법정계획이다.

금번 발주하는 ‘2023~2030 거제시 도로건설․관리계획 수립용역’은 용역 예산만 5억 5천 4백만원으로 용역기간은 3년으로 잡혀있으며, 지난 9월23일 최초 용역 입찰 공고 후 사업수행능력평가(PQ)를 거쳐 11월 1일 용역 수행업체가 최종 결정된다.

2023~2030년 거제시 도로건설․관리계획 수립용역에서는 도로법에서 명시한 사항 이외에 거제시 도로 주요 현안 사업인 통영~거제~가덕도신공항 고속도로 노선 안과 국지도 58호선(송정IC~문동) 구간 내 교차로(IC) 신설에 대한 타당성검토, 김천~거제남부 내륙고속철도(KTX)와 가덕도 신공항 건설에 따른 연결도로망 대안 검토, 명진터널 상행선(2차로) 건설(국도5호선), 거제~한산도~통영 해상구간 신설 (국도5호선), 연담~학동 도로 건설(지방도1018호선) 등 타당성검토상구간 신설 (국도5호선), 연담~학동 도로 건설(지방도1018호선) 등 타당성검토를 진행할 계획이다.

특히 본 과업 기간 내 국토교통부에서 수립 계획인 ‘제6차 국도․국지도 건설 5개년 계획’과 경남도 ‘도로 건설․관리 계획’에 우리시 도로 계획을 반영시키기 위한 선제적 대응 논리 개발에도 목적이 있다.

도로과 관계자는 “이번 용역은 거제 100년 디자인 중‘도로분야’의 계획으로 보면 된다”며 “거제시 관내 사통팔달 도로망 구축을 위해 최적의 대안을 찾는 것이 1차적 목표이고, 가덕신공항 등 거제시와 직·간접 관련이 있는 대형 국책사업을 고려한 장래 도로·철도 계획의 사업타당성 검토까지 포함된 담대한 비전이 담기게 될 것"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