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중공업, 1조4천억에 드릴십 4척 매각한다
삼성중공업, 1조4천억에 드릴십 4척 매각한다
  • 이상두 기자
  • 승인 2022.04.21 23: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드릴십 4척, 5月 중 PEF에 1조 400억원 매각
4,500억원 유동성 확보, 재무건전성 강화 기대
삼성중공업이 건조한 드릴십
삼성중공업이 건조한 드릴십

 

【거제인터넷방송】= 삼성중공업은 21일 이사회를 열고 드릴십 4척 매각을 위한 '큐리어스 크레테 기관전용사모투자 합자회사(이하 'PEF')'에 5,900억원을 출자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PEF는 삼성중공업과 국내 다수의 투자기관이 참여하는 펀드로 총 1조 700억 원을 조성해 5월 중 출범할 예정이다. 

PEF는 삼성중공업의 드릴십을 매입하고 시장에 리세일(Resale)하여 매각 수익을 출자비율 및 약정된 투자수익률에 따라 투자자들에게 배분할 계획이다.

삼성중공업이 현재 보유 중인 드릴십은 총 5척으로 이중 이탈리아 사이펨社가 용선(매각 옵션 포함) 중인 1척을 제외한 4척을 매각할 예정이며, 매각 대금은 약 1조 400억원으로 예상하고 있다. 지난해 삼성중공업이 유럽지역 시추 선사와 조건부 매각 계약을 체결한 드릴십 1척에 대한 권리도 매각 대상에 포함된다. 

삼성중공업 관계자는 "드릴십 매각으로 약 4,500억원의 유동성을 확보해 재무건전성이 개선 될 뿐 아니라 향후 리세일로 투자금을 회수하게 된다"며 "국제유가의 강세로 드릴십 시장 전망도 긍정적이고 불확실성이 해소된 데 의미가 있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