변광용 거제시장, 재해 위험지역 전수조사 지시
변광용 거제시장, 재해 위험지역 전수조사 지시
  • 이상두 기자
  • 승인 2020.09.08 17: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파트 옹벽·벽면 64개소, 산지 안 급경사지 78개소 전수조사
지난 7일 제10호 태풍 '하이선'의 영향으로 아파트 옹벽이 무너져 복구작업을 벌이는 현장을 변광용 시장이 불러보고 있다.
지난 7일 제10호 태풍 '하이선'의 영향으로 아파트 옹벽이 무너져 복구작업을 벌이는 현장을 변광용 시장이 불러보고 있다.

【거제인터넷방송】= 변광용 거제시장이 태풍 ‘하이선’의 영향으로 발생한 삼오 르네상스아파트 법면 붕괴사고와 관련해 재해 위험지역 전수조사를 지시했다.

거제시는 아파트 옹벽․법면, 산지 안 급경사지 등 재해 위험지역에 대한 전수조사에 나선다고 8일 밝혔다.

변광용 거제시장은 지난 7일 태풍의 여파로 아파트 법면이 붕괴된 피해 현장을 8일 긴급 재점검하고 재해 위험지역 재발방지대책 마련을 지시했다.

사고가 발생한 아파트는 15m 높이의 법면이 붕괴되면서 토사가 밀려 내려와 차량 3대와 오토바이 1대, 자전거 6대를 덮쳤다. 사고가 나자 33세대 주민 95명이 대피했다. 다행히 부상자 등 인명피해는 없었다.

시는 당일 굴삭기, 덤프트럭 등 장비 8대와 소방관, 경찰관, 공무원 등 40여 명의 인력을 투입해 복구작업을 벌였다.

거제시는 재해 위험지역의 피해 최소화를 위해 관내 아파트 옹벽․법면 64개소, 산지 안 급경사지 78개소에 대해 별도 점검반을 구성, 전수조사를 실시하기로 했다. 또한 철저한 원인 분석으로 별도 재발방지 대책도 수립할 계획이다.

변광용 시장은“지난 태풍 피해로 아파트 법면이 붕괴되어 주민들이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다”면서“신속한 복구와 함께 태풍 위험 지역에 대한 전수조사 실시를 통해 유사상황 발생에 따른 위험요인을 사전에 제거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