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삼성 양대 조선 현장책임자 연합회, 변광용 지지선언
대우·삼성 양대 조선 현장책임자 연합회, 변광용 지지선언
  • GIBNEWS
  • 승인 2018.06.08 14: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거제인터넷방송】= 변광용 거제시장 후보(더불어민주당)가 7일 대우조선 현장책임자 연합회(회장 이필순)와 삼성중공업 일선관리조합(회장 정원영) 두 단체와 함께 간담회를 갖고 지지선언을 받아냈다고 밝혔다.

변광용 선거캠프에 따르면 이날 간담회에서 대우조선 현장책임자 연합회 이필순 회장은“변광용 후보가 그 동안 양대 조선소를 위해 얼마나 헌신적으로 노력해왔는지 누구보다 잘 안다. 그 노력의 결실이 이번 선거의 승리로 이어져 거제 조선경기를 활성화에 더 큰 보탬이 되기를 바란다”고 응원했다.

삼성중공업 일선관리조합 정원영 회장은“꼭 당선되어 힘 있는 여당의 시장으로서 할 수 있는 많은 일을 해주기 바란다”고 격려했다.

한편 변후보는 이날 삼성중공업 노동자협의회 김원극 위원장을 비롯한 임원들과 간담회를 가진 자리에서“김원극 위원장은 삼성중공업 노동자를 대표하는 분인데 이렇게 방문해 주시니 감사할 따름이다. 꼭 승리해서 조선경기 활성화로 보답하겠다”고 말했다.

양대 조선 현장책임자 연합회는 각 조선소의 현장 직·반장으로 구성된 단체로 대우 530여명, 삼성 430여명의 조합원으로 구성된 단체다.

이날 양대 조선 현장책임자 연합회의 지지선언 모임에는 대우조선 상무 출신 정성대 자문위원과 삼성중공업 상무 출신 이영춘 공동선대본부장이 함께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