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제시추모의집 무연고자 합동 추모제
거제시추모의집 무연고자 합동 추모제
  • 거제인터넷방송
  • 승인 2022.10.04 16: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음력 9월 9일 중양절 맞아 안식 영면 축원

 

【거제인터넷방송】= 거제해양관광개발공사(사장 정연송) 거제시추모의집은 4일 임직원 6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2회 무연고자 합동추모제’를 가졌다.

추모의집은 음력 9월 9일 중양절(重陽節)을 맞아 무연고 영령의 넋을 기리고 애도하기 위해 1층 제례실에서 합동 추모제를 엄숙하게 거행했다

중양절(重陽節)은 예로부터 음력 9일 9일 양(陽)의 수가 겹치는 길일(吉日)이라 하여 제사를 올리지 못한 조상에게 제물을 올리는 풍습이 있는 날이다.

이날 추모제는 강신, 참신 초헌, 독축, 아헌, 종헌 등 식순으로 진행되었으며, 초헌관에 정연송 사장, 아헌관에 권태민 상임이사, 종헌관에 김길훈 시설관리본부장이 맡았다.

정 사장은 축문에서 “죽음의 순간 외로울 수밖에 없었던 무연고 영령들의 넋을 기리고자 이 자리를 마련했다”면서 “외로움과 슬픔을 다 잊으시고 영원한 안식과 영면을 기원드린다”고 축원했다.

거제시추모의집은 2010년 개원한 봉안시설로써 2013년 무연유골 1기 시작으로 2022년 10월 현재 364기의 무연유골이 봉안되어 있다. 추모의집 매년 중양절을 맞아 정례적으로 지낼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