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조선해양, 1도크 정상화 기원 리본 달기 챌린지 열어
대우조선해양, 1도크 정상화 기원 리본 달기 챌린지 열어
  • 거제인터넷방송
  • 승인 2022.07.21 12: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우조선해양 청년이사회, 직원들과 시민들의 뜻 전달하기 위해 열어
일주일만에 리본 1만여 개 달려
대우조선해양 직원들이 1도크 정상화를 기원하는 메시지가 적힌 리본을 달고 있다.

【거제인터넷방송】= 대우조선해양 청년이사회가 불법파업 중단에 뜻을 보탰다. 

대우조선해양 청년이사회는 1도크 진수가 성공할 때까지 옥포 오션플라자 수변공원에서 1도크 정상화를 기원하는 리본 달기 챌린지를 열고 있다고 밝혔다. 

지난 15일부터 진행된 이번 챌린지는 이미 1만여개의 리본이 울타리에 달렸다. 직원들은 불법파업 중단 촉구를 넘어, ‘DSME 정상화 기원,’ '대우조선해양, 100년 더 다니고 싶습니다’ 등 각자의 염원을 리본에 적어 옥포만을 수놓았다. 

옥포 수변공원 울타린에 달린 1만여개의 리본.

이번 리본 달기 챌린지에는 대우조선해양 및 협력사 임직원은 물론 일반 시민까지 참여해 그 열기를 더 하고 있다. 

대우조선해양 청년이사인 이동규 선임엔지니어는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등으로 인해 예상하지 못한 원자재가 상승 등 불가항력적인 상황에서 불법파업까지 일어났다.”며 “우리가 할 수 있는 것부터 찾자 라는 마음으로 이번 챌린지를 기획하게 됐다.”고 말했다. 

한편, 리본 달기 챌린지는 1도크에서 진수가 재개될 때까지 계속될 예정이다. 리본 달기를 원하는 직원 및 시민들은 오션플라자 1층 로비에 비치된 리본에 메시지를 작성해 울타리에 달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