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성갑, 과밀학급 해소 위한 '도심형 분교' 설립 제안
김성갑, 과밀학급 해소 위한 '도심형 분교' 설립 제안
  • 거제인터넷방송
  • 승인 2022.03.17 11: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성갑 경남도의원
김성갑 경남도의원

【거제인터넷방송】= 김성갑 경남도의원(더불어민주당, 거제1)이 16일 도정질문을 통해 거제교육지원청 이전 문제, 고현항 매립지구 택지 개발에 따른 초등학교 신설 문제, 초등 돌봄교실 부족에 대한 문제점을 지적하고 대책을 촉구했다.

김의원은 거제교육지원청 이전 문제에 대해 “거제교육지원청은 1987년에 준공돼 연면적이 1,820㎡으로 경남 전체 청사 평균인 3,130㎡의 58%에 불과하고, 매번 교육지원청 주최 행사를 개최하면 주차장 부족 문제와 주변 교통 혼잡으로 수많은 민원이 제기되고 있다.”며 열악한 거제교육지원청의 현황에 대해 질의했다.

또한 고현항 매립 지구의 택지 개발에 따른 초등학교 신설·배치 문제에 대해 향후 1~2년 내 2,300세대의 입주가 예정돼 있지만, 학교 신설 기준인 4,000세대에 미치지 못한다는 획일적 기준으로 인근 2개교로 학생들을 분산 배치한 이유와 8차선 도로를 건너야 하는 위험한 통학로에 대한 안전 문제를 지적했다.

김성갑 의원은 “신도시 지역에 매번 반복되는 학교 신설 문제의 해결책으로, 분교는 도시 외곽에 설치될 것이라는 발상을 뒤집어 과밀이 발생하고 있는 도심 지역에 모듈러 교실을 설치해 효과적인 예산 집행과 학생과 학부모의 만족도를 높이는 것이 신도시 지역의 학교 신설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하나의 방안”이라고 주장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