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제해양관광개발공사, 포로수용소유적공원  편의시설 획기적 확충
거제해양관광개발공사, 포로수용소유적공원  편의시설 획기적 확충
  • 거제인터넷방송
  • 승인 2022.03.10 12: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거제인터넷방송】= 거제해양관광개발공사(사장 권순옥)가 운영하는 포로수용소유적공원, 칠천량해전공원, 수협효시공원의 관광환경이 획기적으로 개선돼 누구나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열린관광지’로 거듭났다.

포로수용소유적공원, 칠천량해전공원, 수협효시공원은 2020년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가 주관한 열린관광 환경 조성사업에 선정돼, 총 15억 원의 사업비로 무장애동선 정비, 장애인 화장실 개선, 장애인 전용 주차제어 시스템 구축, 오감 체험콘텐츠 확충, 정보 안내 개선 등의 세부사업을 추진했다.

포로수용소유적공원은 8억 원의 예산으로 교통약자가 이용 가능한 동선 개설, 시각장애인 안내 가이드북 제작, 장애인용 전시 및 연출 공간 조성 등으로 사회적 약자가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했다.

칠천량해전공원은 5억 원으로 내외부 편의시설을 신설하거나 개선하여 장애인, 고령자, 영·유아 동반가족 등을 포함한 모든 관광객의 이동 불편 및 관광 활동의 제약 없이 이용할 수 있는 ‘장애물 없는 관광지’라는 타이틀을 얻었다.

수협효시공원도 2억 원의 사업비를 들여 무장애동선 개선, 시설 개선, 장애인겸용 야외화장실 증축, 체험콘텐츠 확충, 정보 안내 개선 등의 세부사업을 마무리했다.

이번 공모사업으로 포로수용소유적공원, 칠천량해전공원, 수협효시공원은 장애인, 고령자를 비롯한 사회적 약자가 시설을 이용하는데 불편함이 없도록 편의시설 확충에 만전을 기했다.

공모사업 준공 때 현장점검을 함께한 거제시장애인협회 관계자는 “거제지역 관광지 현장 점검 때, 장애인 편의시설이 법령에 미치지 못하는 곳이 대다수였는데 이번 사업을 통해 경사도와 동선 폭 등이 여유 있게 개선되어 장애인은 물론 유아 등이 관광하기에 좋은 환경이 되었다.”고 말했다.

공사는 향후에도 관광시설 개선과 체험 콘텐츠 확충사업을 지속적으로 해나갈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