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경찰청, 선거 관련 비상근무 돌입···선거상황 유지
경남경찰청, 선거 관련 비상근무 돌입···선거상황 유지
  • 이상두 기자
  • 승인 2022.02.14 1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4일부터 선거경비상황실 운영

【거제인터넷방송】= 경남경찰청이 제20대 대통령선거 공식선거운동 전날인 14일부터 도내 23개 경찰서에 선거경비상황실을 설치하고 비상근무 체제에 들어갔다.

15일부터 선거당일 오전 6시까지는 경계강화 단계로 전 경찰과이비상연락체제를 유지해 지휘관과 참모는 지휘선상에 위치하고, 사전투표일인 3월 4일 오전 6시부터 3월 5일 투표함 회송 완료시까지 수위를 높여 지휘관과 참모는 관할 구역내에서 정위치 근무할 방침이다.

선거당일 오전 6시부터 개표 완료시까지는 최고단계인 갑호비상을 발령, 전 경찰관의 연가를 중지해 가용 경찰력이 모두 동원될 수 있도록 대비, 지휘관과 참모는 사무실이나 현장에서 정착 근무할 계획이다.

 또한 후보자 및 정당대표 등 주요인사에 대한 신변보호 활동과 투표용지 인쇄소·보관소 및 949곳 투표소에 대한 112순찰을 강화하고, 투표함 회송시에는 노선별로 무장경찰관 2명을 지원하며, 도내 22개 개표소에는 경찰력(30명)을 현장에 배치해 우발상황에 대비하는 등 선거질서 확보에 만전을 기할 계획이다.

 이에 앞서 지난 1월8일부터 ‘선거사범 수사상황실’을 개소해 24시간 선거범죄 대응체제에 돌입했으며, 금품 수수·허위사실 유포·공무원 선거 관여·선거폭력·불법 단체동원 등 5대 선거사범에 대한 첩보수집을 강화하고, 신고가 접수될 경우 관할․기능을 불문, 최우선적으로 출동해 조치할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