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제시의회, 도시재생 관광인프라 연구 용역 최종보고회 개최
거제시의회, 도시재생 관광인프라 연구 용역 최종보고회 개최
  • 거제인터넷방송
  • 승인 2021.09.27 15: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거제인터넷방송】= 거제시의회 의원연구단체 도시재생 관광인프라 연구회(회장 안석봉)는 지난 23일 의회 회의실에서 ‘문화예술을 통한 옥포항 도시재생 활성화 연구 용역’ 최종보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보고회는 “섬 속에 섬이 있다! 예술의 섬 옥포”라는 비전을 제시하고 옥포 도시재생 활성화 사업권역 중 옥포항 주변을 거제 지역의 문화적, 역사적 정체성과 글로벌 경쟁력을 갖출 수 있는 차별화 된 명소 만들기 대안을 제시했다.

용역수행업체인 주식회사 가이아 김형석 대표는 추진과제로써 글로벌 조각가와 조선소 퇴직 용접 숙련공의 협업으로 옥포지역만의 스토리를 담은 대형 공공조형물 제작, 아랍어로 ‘바다의 지휘자’를 뜻하는 ‘아미르 알 바흐르(Amir-al-Bahr)에서 유래된 애드미럴(Admiral, 해군 제독)을 사용해‘애드미럴 리’로 이순신 장군을 새롭게 브랜드 네이밍한 ‘애드미럴 리 아트 스트리트(Admiral Lee Art St.)’지정, ‘애드미럴 리 아트 페스티벌’개최 등 다양한 아이디어를 제시했다.

2019년부터 도시재생 관광인프라 연구회를 이끌고 있는 안석봉 회장은 현재 옥포에 진행 중인 도시재생사업에 예술을 통한 업그레이드로 옥포다움을 특성화를 통해‘예술의 섬 옥포’로 재도약해 옥포지역 경제 부흥에 기여 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 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