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제상의, 최장선 고용노동부 통영지청장 초청 간담회 개최
거제상의, 최장선 고용노동부 통영지청장 초청 간담회 개최
  • 거제인터넷방송
  • 승인 2021.07.16 12: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거제인터넷방송】= 거제상공회의소(회장 김환중)는 지난 15일 오전 10시, 3층 대회의실에서 최장선 고용노동부 통영지청장을 초청해 대우조선해양, 삼성중공업 협력사협의회 회장 및 부회장을 비롯한 지역 기업체 대표들과 간담회를 가졌다.

이날 고용노동부 통영지청 황명근 산재예방지도과장과 김종호 근로개선지도과장이 중대재해 처벌법, 재해예방 대책 추진, 업종별 특별취업지원 서비스, 주 52시간제 도입 기업 행·재정적 지원, 2021년 하반기 달라지는 제도 등에 대해 설명했다.

삼성·대우협의회장 및 기업체 대표들은 주 52시간 시행과 최저임금 전 업종 동일 적용에 따라 힘들고 어려운 조선업 취업 기피로 인한 인력수급의 해소 절실, 외국인 근로자 조선업 쿼터 확대, 조선 숙련공 유턴지원 정책 수립, 중대재해로 인한 사업주 및 경영책임자 처벌 강화로 기업활동 위축 우려, 안전예산 편성의 구체적 지침 요구 등 다양한 내용을 건의했다.

최장선 지청장은 오늘 간담회 내용을 잘 취합해서 기업체 애로사항을 해소하는데 최선을 다하겠으며 기회가 되면 지역기업체 대표들과 중앙부처 관계자들이 함께하는 자리를 마련해 현장의 애로사항을 얘기하고 들을 수 있도록 하겠다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