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해경, 설 명절 대비 민생침해 범죄 일제단속
창원해경, 설 명절 대비 민생침해 범죄 일제단속
  • 거제인터넷방송
  • 승인 2021.01.22 10: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원해경 전경
창원해경 전경

【거제인터넷방송】= 창원해양경찰서(서장 유충근)는 설 명절 대비 민생침해 범죄에 대한 일제단속을 1월 25일부터 2월 15일까지 3주간 실시한다고 22일 밝혔다.

창원해경은 오는 24일까지 홍보‧계도 기간을 거친 뒤 25일부터 일제단속에 돌입한다. 설 명절기간 수산물 수요 증가와 더불어 불법조업, 원산지 위반, 절도 등 민생침해범죄도 같이 증가할 것이 예상됨에 따라 전담반을 편성하여 일제 단속을 실시한다.

  창원관내 주요 항‧포구와 수산물 운반‧유통 구역에는 수‧형사, 외사 요원으로 구성된 특별 전담반을 배치하고 마을어장 및 양식장 주변 등 취약 해역은 형사기동정을 적극 활용하여 단속을 실시할 계획이다.

 이번 일제단속 중점대상은 ▲ 마을어장 및 양식장, 선박 등 침입 절도 행위 ▲ 조업구역 위반 및 허가 외 어구 사용 등 불법 조업 행위 ▲ 수산물  원산지 허위 표시 및 불량 식품 제조·유통 행위 등이다.

 창원해경 관계자는“설 명절을 맞아 서민들의 피해를 야기하는 민생범죄에 대해서는 강도 높게 단속하고, 생계형 경미범죄에 대하여는 여러 사정 등을 참작하여 계도‧훈방 조치도 병행할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