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해경, 지난해 해양오염사고·유출량 크게 줄었다
창원해경, 지난해 해양오염사고·유출량 크게 줄었다
  • 이상두 기자
  • 승인 2021.01.21 14: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년대비 사고 28%(5건), 유출량 78.3%(2,662ℓ) 감소

【거제인터넷방송】= 창원해양경찰서(서장 유충근)는 창원해역에서 발생한 해양오염사고와 유출량이 전년도와 비해 큰 폭으로 감소했다고 밝혔다.

창원해경에 따르면, 2020년 해양오염사고는 총 13건, 유출량은 739ℓ로 2019년 해양오염사고 18건 대비 5건(28%) 감소했고, 유출량은 3,401ℓ 대비 2,662ℓ(78.3%)로 대폭 감소했다.

사고 원인별로는 충돌·침수 등의 해난과 부주의로 인한 사고가 각각 5건으로 전체 77%를 차지했으며, 오염원별로는 어선에 의한 사고가 6건으로 가장 많았다.

창원해경 관계자는 “해양오염사고 분석 결과를 토대로 어선에 의한 해난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기상 불량 시 출입항 통제 등 안전운항 준수토록 계도조치를 강화하는 한편, 부주의 사고 빈도가 높은 소형 예인선, 유조선 등에 대해서는 유류 공·수급 등 안전수칙을 준수토록 예방순찰 및 지도점검을 강화하는 등 해양오염사고 발생을 사전차단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