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제시, 지심도 주민 '이주' 대책 고심
거제시, 지심도 주민 '이주' 대책 고심
  • 이상두 기자
  • 승인 2020.06.11 13: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거제시의회 본회의장
거제시의회 본회의장

【거제인터넷방송】= 거제시가 지심도 개발과 관련해 주민 이주 대책에 고심하고 있다.

토지 불하는 개발방향과 개별법상 현실적으로 어렵고, 섬 내 집단거주지 조성 또한 불가능하기 때문이다.

거제시는 10일 김용운 시의원의 시정질문에 대한 답변에서 이같이 밝혔다.

주민들은 현재 거주지 건축물에 대한 토지불하와 국방과학연구소 리모델링으로 통한 사업시행시 운영권, 섬 내 집단거주지 조성을 요구하고 있다.

변광용 시장은 "토지 불하는 개발 방향과 개별법상 현실적으로 어려우며, 국방과학연구소를 통한 운영권 등은 지심도 주민들의 소득 창출에 대한 부분으로 운영권의 직접 위탁, 직원 고용, 이익 분배 등 여러 방안을 검토 중에 있다"고 설명했다.

또한 섬 내에 집단거주지를 조성해 이주하는 것은 시가 단독으로 결정할 수 없는 부분이라 환경부와 국립공원공단과 협의했지만 공원의 심각한 훼손이 우려돼 불가능하다는 의견을 받았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사업 방향과 개발방식이 결정되는 대로 주민들과의 간담회 등을 통해 합리적이고 타당성 있는 방향으로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