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해 물건항서 멸종위기종 '상괭이' 사체 발견
남해 물건항서 멸종위기종 '상괭이' 사체 발견
  • 이상두 기자
  • 승인 2020.05.11 09: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경이 상괭이 사체내 금속물 여부를 측정하고 있다.

【거제인터넷방송】= 경남 남해 물건항 인근 해안에서 멸종위기종 상괭이 사체가 발견됐다.

통영해양경찰서(서장 김평한)는 10일 오후 6시 45분께 남해군 삼동면 물건항 앞 해안가에서 상괭이 사체가 발견됐다고 11일 밝혔다.

상괭이 사체는 해안을 산책하던 행인이 발견해 해경에 신고했다.

해경은 길이 75cm, 둘레 30cm, 무게 약 20kg 정도의 상괭이로 확인됐고 금속탐지기를 이용해 채내 금속물 여부 및 강제 포획 여부 등 정밀 검색한 결과 타살 흔적은 발견되지 않았다.

우리나라 연안에서 자주 목격되는 상괭이는 멸종위기 보호 동물로 포획과 사냥은 물론 유통, 판매도 금지되고 있다.

헤경은 죽은 상괭이를 처리절차에 따라 남해군 해양수산과로 인계했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