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영해경, 상반기 해양 국제범죄 집중 단속한다
통영해경, 상반기 해양 국제범죄 집중 단속한다
  • 조형록 기자
  • 승인 2020.04.08 10: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거제인터넷방송】조형록 기자= 통영해양경찰서가 오는 6월 30일까지 외국인 선원 불법 취업 알선 등 국제범죄를 집중 단속한다. 

중점 단속 대상은 ▲불법체류 외국인 취업 ▲외국인 취업 알선 브로커 ▲해·수산 종사 외국인 자격 위조 ▲외국인 노동자 인권침해 사범 등이다. 

통영해경은 최근 코로나19 여파로 어민들의 선원 구인난을 악용해 불법체류 외국인을 대상으로 불법 고용과 알선을 일삼는 브로커들을 집중 단속할 계획이다. 

또 범 국가적 재난시기에 편승해 성행하는 방역물품 불법 무역행위 등 불법 수·출입 행위가 늘어날 것으로 예상해 바다를 이용한 밀수·밀입국 경계를 강화할 방침이다. 

이번 집중단속은 오는 15일까지 계도기간을 거친 후 실시해 적발시 엄중 처벌 받는다. 

김평한 통영해양경찰서장은 "최근 코로나19로 인해 사회·경제적으로 힘든 시기를 노린 불법 고용 알선 범죄의 엄중한 단속을 통해 범죄 사각지대를 해소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