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제시, 청년 240명에게 긴급생계지원금 100만 원씩 푼다
거제시, 청년 240명에게 긴급생계지원금 100만 원씩 푼다
  • 조형록 기자
  • 승인 2020.04.03 18: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거제인터넷방송】조형록 기자=거제시는 코로나19 여파로 일자리를 잃은 청년들의 생계 안정과 사회진입 활동 촉진을 돕기 위해 청년 240명을 대상으로 청년희망지원금을 지원한다고 1일 밝혔다. 

신청은 오늘 8일 09시부터 5월 8일 18시까지 경남 청년일자리사업 홈페이지(http://www.gnjobs.kr)를 통해 접수하면 된다.

지원대상은 거제시에 주민등록 된 만 18세에서 39세까지 청년으로, 최소 1개월 이상 같은 사업장에서 시간제, 단기, 일용근로, 아르바이트 등으로 근무하다가 지난 1월 20일부터 현재까지 실직 상태면 가능하다.

근무한 곳이 전국 어디라도 상관없지만 가족이나 배우자, 친척이 운영하는 사업장에서 일한 경우는 제외된다. 

또 실업급여, 생계급여, 고용노동부 취업성공패키지, 고용노동부 구직활동지원금, 타 시도 청년수당 등 비슷한 지원금을 받고있는 경우도 지원 대상에서 제외된다. 

거제시 청년희망지원금은 총 240명에게 매달 50만 원씩 2달간 최대 100만 원까지 지원하며 침체된 지역 상권을 살리기 위해 경남도내에서 사용가능한 기프트 카드로 지급될 예정이다. 

기프트 카드는 수령 후 오는 9월 30일까지 경남도에 있는 전통시장과 소상공인이 운영하는 가게에서 사용 가능하며 대형유통마트와 백화점, 온라인 쇼핑, 사행성 업종 등은 사용이 제한된다. 

변광용 거제시장은 "고용위기에 코로나 19 사태가 더해지면서 청년들의 구직활동에 어려움이 많다"며 "청년들이 좌절하지 않고 새로운 일자리를 찾을 수 있도록 청년희망지원금을 신속하게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자세한 내용은 거제시청 홈페이지 공고문을 참고하거나 거제시일자리정책과 청년일자리담당(055-639-4104, 4105)으로 문의하면 된다.

한편, 해당 기간에 실직한 청년이 아닌 일반적인 미취업상태에 있는 청년은 오는 4월 17일까지 모집하는 경남청년구직활동수당 지원사업(드림카드)을 신청하면 된다. 드림카드는 경남연구원(1600-0949)으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