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가 만든 것입니다. 작지만 보탬이 됐으면 합니다"
"제가 만든 것입니다. 작지만 보탬이 됐으면 합니다"
  • 이상두 기자
  • 승인 2020.03.17 20: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0대 여성 직접 만든 면마스크 거제경찰서 아주지구대에 전달

【거제인터넷방송】= 17일 오전 8시, 거제경찰서 아주지구대(지구대장 원점복) 앞에 한 40대 여성이 한참을 서성거렸다.

이를 이상하게 생각한 경찰관이 “무슨일이십니까?” 묻자 이 여성은 “코로나 조심하시라고 드립니다” 무엇인가 가득 든 종이가방 두 개를 내밀었다.

가방 안에는 손수만든 34개의 면마스크와 함께 ‘제가 만든 것입니다. 작지만 보탬이 됐으면 합니다“라고 쓰여진 메모가 들어 있었다.

메모와 함께 마스크를 선물받은 원점복 지구대장은 ”어려운 시기에 따뜻한 배려를 받아 너무나 감사하다, 마음은 감사히 받고 전해주신 마스크는 취약계층에게 전달해 주민들의 따뜻한 마음이 사회전반에 전달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감사의 말을 전했다.

아주지구대는 이날 오후께 아주지역 경로당을 통해 취약계층 어르신들에게 마스크를 전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