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저도 방문···"9월 국민께 돌려드리겠다"
문 대통령, 저도 방문···"9월 국민께 돌려드리겠다"
  • 이상두 기자
  • 승인 2019.07.30 18: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거제인터넷방송】= 문재인 대통령이 30일 대통령 휴양지로 이용돼 온 거제시 저도를 이르면 오는 9월 국민에게 돌려주겠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30일 오후 저도를 방문해 지자체 유공자 등 17개 시도에서 온 국민 100여 명과 저도를 탐방하는 자리에서 이같이 말했다.

저도를 국민에게 개방해 지역 어민의 생업권과 생활편의를 도모하겠다는 건 지난 2017년 대선 당시 문재인 후보가 내세운 공약이기도 하다.

문 대통령은 김경수 경남지사와 변광용 거제시장 등 행사에 참석한 지역 관계자에게 저도 개방이 거제시 지역경제와 관광업을 활성화하는 데 기여하도록 철저한 준비를 하라고 당부했다.

행사에는 1970년대까지 저도에서 살았던 '마지막 주민' 윤연순 씨도 함께했다.

문 대통령은 저도를 둘러본 후 윤씨 가족과 함께 후박나무로 기념식수를 한 후 행사를 마무리했다.

저도는 1972년 박정희 대통령 시절에 대통령 별장인 '청해대'로 지정돼 대통령의 휴가지로 이용되다가 1993년에 거제시의 지속적인 요청으로 대통령 별장 지정이 해제됐다.

9월에 저도가 일반에 개방돼도 청해대 등 군사 관련 시설은 개방되지 않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