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발 제주행 여객선서 50대 남성 투신··· 해경 수색 중
부산발 제주행 여객선서 50대 남성 투신··· 해경 수색 중
  • 이상두 기자
  • 승인 2019.06.18 14: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거제인터넷방송】= 통영해양경찰서(서장 김해철)는 18일 밤 0시 30분께 여수시 소리도 남동방 11해리 해상에서 부산에서 제주로 향하던 여객선 A호에 승선한 승객 1명이 해상으로 투신했다는 신고를 접수, 집중 수색에 나섰다고 밝혔다.

A호는 9997톤급 여객선으로 승무원 18명, 승객 192명과 차량 107대를 적재해 17일 오후 7시 부산항을 떠나 제주로 항해 중 승객이 바다로 뛰어든 투신자를 목격하고 승무원에게 신고, 제주운항관리실을 통해 해경에 신고했다.

신고를 접수한 해경은 해양경찰 경비함정 5척, 해군함정 1척, 어업지도선 1척, 총 7척을 동원해 집중 수색을 하고 있다고 전했다.

여객선 A호 선내 CCTV를 확인한 결과 바다로 뛰어든 남성은 부산에 거주하는 B(58)씨로 확인됐다.

해경은 목격자 진술과 선내 CCTV 영상을 확인 등을 통해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