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한표, "기성초 통학로 조성 위해 최선 다할 것"
김한표, "기성초 통학로 조성 위해 최선 다할 것"
  • 거제인터넷방송
  • 승인 2019.05.31 17: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존 통학구역 기준 조정과 국가의 통학지원을 명확히 하는 법안 발의 준비

【거제인터넷방송】= 김한표 의원(자유한국당, 경남 거제)이 31일 오전, 기성초등학교 도서실에서 학부모들과 교육정책 간담회를 가졌다고 밝혔다.

현재 기성초등학교와 병설유치원을 다니는 재학생수는 총 735명(초등 665명, 유치원 70명). 이중 영진자이온 거주자는 336명(초등 302명, 유치원 34명)으로 45.7%이고, 경남아너스빌 거주자는 333명(초등 297명, 유치원 36명)으로 45.3%이다.

이곳 학부모들은 기성초등학교까지의 거리가 먼데다 통학로가 없어 통학편의지원금으로 자체 통학차량을 운행중이다. 하지만 이마저도 2021년이면 소진된다.

이에 김한표 의원은 통학구역 지정을 기존 1.5km 이내에서 1km 이내로 단축하고, 통학지원에 대한 국가지원을 명확히 하는 ‘초중등교육법 개정안’법안 발의를 준비중이라고 밝혔다.

김의원은 “‘학교는 안전해야 한다’가 김한표 의원의 첫 번째 교육 아젠다”라며, “학생들의 안전 문제는 여야가 없는 만큼 본 법안이 통과되면 학생들이 조금 더 안전한 교육환경을 제공받을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이날 간담회에서는 ‘고교 무상교육’, ‘학생인권조례안’과 관련된 의견도 함께 나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