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제시의회, 산업은행에 대우조선 매각 우려의 뜻 전달
거제시의회, 산업은행에 대우조선 매각 우려의 뜻 전달
  • 이상두 기자
  • 승인 2019.02.26 15: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거제인터넷방송】= 거제시의회(의장 옥영문)는 25일 오후 2시 의회 의장실에서 산업은행 강병호 기업구조조정실장과 대우조선해양 매각 관련 간담회를 가졌다.

산업은행의 요청으로 이루어진 간담회는 옥영문 의장을 비롯한 의원 13명이 참석한 가운데 다음달에 체결될 산업은행과 현대중공업의 대우조선해양 인수합병 MOU에 대한 설명을 들었다.

산업은행 강병호 기업구조조정실장은 대우조선해양의 매각 배경, 국내 조선산업 경쟁력 회복을 위한 조선 산업 BIG3 체제에서 BIG2 체제로의 재편 필요성, 향후 MOU 일정 등에 대해 설명했다.

이날 거제시의원들은 대우조선 노동자들의 고용불안, 구조조정 진행, 현대중공업의 수주 물량의 물량빼돌리기 등으로 대우조선해양의 경쟁력 약화와 차츰 회복되던 지역 경제가 다시 침체될 수 있다는 시민들의 깊은 우려의 뜻을 전달했다.

옥영문 의장은 “대우조선해양의 매각은 경남지역 조선산업에 전체에 영향을 끼칠뿐 아니라, 우리 시 지역경제 생존과도 직결되는 문제”라며, “MOU 체결시 대우조선해양의 독립 경영 체제 보장과 시민들이 우려하는 사항에 대한 대안을 마련해주고, MOU 진행과정에서의 국회보고자료가 우리시와 의회에 지속적으로 공유될 수 있도록 소통창구를 정례화 해 달라“고 요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