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선녀씨 이야기' 17일 시사회 연다
영화 '선녀씨 이야기' 17일 시사회 연다
  • 이상두 기자
  • 승인 2019.01.15 18: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화 포스트
영화 포스트

【거제인터넷방송】= 경남 거제지역 유일의 연극단체 ‘예도’가 영화로 제작한 ‘선녀씨 이야기’가 오는 17일 오후 2시 고현동 씨네세븐에서 다시한번 VIP시사회를 가진다.

지난 2017년도에 제작돼 시사회를 한번 가진 적 있는 영화 ‘선녀씨 이야기’는 지난해 다시 영화후반부 녹음작업, 번역 및 자막제작 작업 등 수정작업을 거쳐 각종 해외영화제에도 출품할 수 있도록 좀더 완성도 높였다.

영화 ‘선녀씨 이야기’는 경남도 문화예술진흥원의 2016년 경남도 독립영화 지원작에 선정돼 제작에 들어갔다. 이후 영화진흥위원회, 거제시의 지원으로 후반작업을 최종 마무리했다.

거제 출신 작가 겸 감독인 이삼우씨가 직접 시나리오를 쓰고 감독까지 했다.

거제출신의 배우들과 거제의 아름다운 풍광을 배경으로 촬영한 이 영화는 거제를 전국에 알리는 의미있는 작품이 될 것으로 기대를 받고 있다.

영화 ‘선녀씨 이야기’는 2012년 제30회 전국연극제에서 대통령상, 연출상, 희곡상, 연기대상, 연기상 등 5개 부분을 수상한 극단 예도의 연극을 영화한 것으로, 자신의 꿈을 접고 남편과 자식 뒷바라지에 모든 것을 바친 한 어머니의 삶을 통해 현대가족관계의 이면을 들여다볼 수 있는 작품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