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큰일 날 뻔'‥고현동 고층건물 간판 추락 직전 신고돼
'큰일 날 뻔'‥고현동 고층건물 간판 추락 직전 신고돼
  • 이상두 기자
  • 승인 2018.03.05 11: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물 외벽에 설치된 간판이 고정핀이 빠져 떨어지기 직전에 있다.
건물 외벽에 설치된 간판이 고정핀이 빠져 떨어지기 직전에 있다.

【거제인터넷방송】이상두 기자= 5일 오전 10시께 거제시 고현동의 한 고층건물 외벽에 부착된 간판이 추락 직전에 신고돼 큰 사고를 막았다.

현재 신고를 받고 출동한 거제시 관계자들과 경찰들이 보행로에 안전펜스를 설치하고 보행자들의 통행을 통제하고 있다. 곧 간판 철거 작업이 진행될 예정이다.

이 간판은 간밤에 내린 비와 강한 바람을 견디지 못해 고정나사가 부러진 것으로 보인다.

이 건물 고현시장 건너편으로 평소 보행자들의 통행이 잦은 곳이어서 하마터면 큰 사고로 이어질뻔 했다.

다행히 추락 직전에 신고돼 사고를 막을 수 있었다.

건물 외벽에 설치된 간판이 고정핀이 빠져 떨어지기 직전에 있다.
건물 외벽에 설치된 간판이 고정핀이 빠져 떨어지기 직전에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