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제, 폐업공장 침입 전선 훔친 40대 구속
거제, 폐업공장 침입 전선 훔친 40대 구속
  • 이상두
  • 승인 2011.05.20 15: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여 차례에 걸쳐 구리전선 2㎞, 시가 1억원 상당을 훔친 혐의

경남 거제경찰서는 20일 폐업한 공장에 침입해 전선을 훔친 A(48)씨를 특수절도 혐의로 구속하고 달아난 공범 B(48)씨를 뒤쫓고 있다.

A씨와 B씨는 지난 2월 중순부터 최근까지 거제시 둔덕면 공장 두 곳에 몰래 들어가 전선을 뜯어내는 등 20여 차례에 걸쳐 구리전선 2㎞, 시가 1억원 상당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이들이 공장 인근에서 오토바이를 타고 배회하는 사실을 파악, 미리 잠복해 붙잡았다고 경찰은 밝혔다.

경찰은 이들로부터 전선을 사들인 고물상 C(44)씨를 불구속 입건하고, 장물 구리 700㎏을 회수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