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조선, 17분기 만에 영업이익 흑자전환
대우조선, 17분기 만에 영업이익 흑자전환
  • 이상두 기자
  • 승인 2017.04.27 1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거제인터넷방송]= 대우조선해양 올해 1분기 연결 기준으로 매출 2조7840억원, 영업이익 2918억원을 기록했다고 27일 밝혔다.

대우조선해양이 영업이익 흑자를 기록한 것은 2012년 4분기 이후 전기손익수정 반영기준으로 17분기 만이다. 순이익은 2613억원이다.

회사 측은 해양플랜트에 대한 불확실성은 지난해 대부분 반영됐고, 일부 인도 임박한 해양프로젝트에 대해서는 체인지오더를 철저하게 확보해 흑자달성에 도움이 됐다고 설명했다.

또 상선분야에서도 LNG운반선, 초대형컨테이너선 등 고부가가치 선박들의 철저한 예산준수, 생산성향상, 적기인도 등에 따른 이익확보와 그동안 지속적으로 추진해온 자구계획(자산매각, 인적구조조정)에 바탕한 원가경쟁력에 힘입은 것이라고 덧붙였다.

대우조선해양 관계자는 “2분기 이후에도 수익성이 가장 좋은 선박 중 하나인 LNG운반선의 생산이 본격화됨에 따라 수익성이 지속적으로 개선될 것”이라며, “인도 기준으로 올해와 내년에 모두 30척 이상의 LNG운반선이 인도될 예정으로, 수익성 개선의 좋은 신호”라고 말했다.

대우조선해양은 현재 진행하고 있는 자구계획실행과 함께 비효율성 제거 등 원가절감을 지속적으로 이행해 나갈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